fbpx

상담 후기

상담 후기를 작성해 주세요.

상담이 도움이 되었다면 후기를 남겨주세요. 이별로 인해 고통 받고 힘들어하는 다른 사람들을 위해 이야기를 남겨주세요. 혹 저희의 상담이 마음에 들지 않았다면 그 또한 다루어주세요. 저희 나만 아는 상담소는 후기를 조작하지 않습니다. 따끔한 일침도 저희가 성장하는 하나의 계기가 될 것 입니다.

나만 아는 상담소 상담 후기

연애가 문제라고만 생각 했지만 연애는 그저 표면의 문제 였네요 상담 너무 추천해요!

작성자
coffee
작성일
2020-02-10 16:29
조회
594
너무 감사한 마음에 정말 아무런 대가 없이 순수히 저의 마음으로 남기는 후기 입니다.

상담을 받기 전 남자친구와 재회를 하고 싶은 마음이 너무 큰 나머지 다른 재회 업체에서 2번.. 상담을 받았습니다..

처음엔 무슨 너어체..? 이런걸로 메시지를 보내라 했는데 매달리지 말라면서 내용이 그냥 매달리는 내용이라 너무 고민이 되고 이전에 계속 매달리고 울고불고 난리를 쳤던지라 다른 방법은 없냐고 하니 제가 가치가 너무 떨어졌다고 지금 처럼 계속 반박하니까 헤어진 거라며 저에게 너무 많은 상처를 주더군요.. 그러다 업계 1위.. 하는 상담소에서 지침문자를 받았는데 역시나 내용이.. 매달리지 말라면서 매달리는 내용을 보내라고..

지침 문자를 찾아보다 그 업체의 실태도 알게 되었고 여기 까지 오게 되었네요. 사실 이쯤 되니 다시 재회를 하는게 맞나 싶을 정도로 저도 마음도 몸도 너무 지쳐있었습니다..

남자치구와 헤어지고 재회하고 싶은 마음보다 너무 우울하고 힘든 마음에 상담을 받았지만 저를 더 힘들게 만든 곳도 있었고.. 지침이라는 것도 기대했던거에 비하면 정말 어린애 말장난 수준인 것에 실망을 해서 재회 관련 상담소는 다 신뢰하지 않았는데 진짜 뭔가 홀리듯 상담을 받았고 헤어진 남자친구 이야기를 넘어 저의 가족 그리고 과거 연애들에 대해 비슷한 패턴이 있다는 것을 알았네요..

제가 항상 연애 할 떄마다 반복적으로 힘들어하는 것을 전혀 생각지도 못한 부분에서 해결하고 있다는게 신기할 따름 입니다.

상담사님 너무 감사합니다. 꼭 번창하시길 바랄께요 🙂 그리고 상담이 고민중이라면 다른 곳에서 돈 수십만원 쓰기 전에 한번 이야기라도 나눠봤으면 좋겠어요.

어떤 후기엔 돈 아까운 상담이라고 쓰여 있던데 오히려 안좋은 후기도 좋은 후기들이 가짜라고 오해할까봐 놔두신다는 말씀 너무 감동적 입니다!
전체 50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347
저 드디어 독립해요!
박윤슬 | 2020.03.10 | 추천 0 | 조회 363
박윤슬 2020.03.10 0 363
346
선생님과 상담 후
Rachel | 2020.03.01 | 추천 0 | 조회 437
Rachel 2020.03.01 0 437
345
저의 이야기를 듣고 싶다는 선생님의 말에 너무 많은 생각을 하게 되네요.
크리스탈 | 2020.02.17 | 추천 0 | 조회 477
크리스탈 2020.02.17 0 477
344
2년 전 처음 상담 또 상담 받고 후기
최서유 | 2020.02.13 | 추천 0 | 조회 471
최서유 2020.02.13 0 471
343
하 선생님 말이 맞았어요!!
DW | 2020.02.10 | 추천 0 | 조회 657
DW 2020.02.10 0 657
342
연애가 문제라고만 생각 했지만 연애는 그저 표면의 문제 였네요 상담 너무 추천해요!
coffee | 2020.02.10 | 추천 0 | 조회 594
coffee 2020.02.10 0 594
341
편견을 가질 것이라는 편견을 버려 주세요.. 이 말이 너무 감사 했어요..
루티 | 2020.02.10 | 추천 0 | 조회 349
루티 2020.02.10 0 349
340
이젠 밥도 먹어요 ㅋㅋ
year | 2020.02.07 | 추천 0 | 조회 357
year 2020.02.07 0 357
339
제가 너무 남자친구에게 집착해서 상담을 받고 후기를 남겨요
GeeGee | 2020.02.03 | 추천 0 | 조회 445
GeeGee 2020.02.03 0 445
338
선생님 지침대로 행동하고 전화하였습니다.
헤세 | 2020.02.01 | 추천 0 | 조회 677
헤세 2020.02.01 0 677